"함께 보면서 대화까지" 디즈니+, 애플 쉐어플레이 기능 지원

윤지욱 기자 승인 2021.12.21 09:58 의견 0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월트디즈니 컴퍼니는 아이폰, 아이패드 혹은 애플TV를 사용하는 구독자가 가족 및 지인과 함께 디즈니+를 시청하면서 동시에 페이스타임(FaceTime)을 즐길 수 있는 쉐어플레이(Share Play) 기능 지원을 포함한 앱 업데이트를 했다고 21일 밝혔다.

디즈니+ 쉐어플레이 기능은 '호크아이'와 '웰컴 투 어스'와 같은 신규 콘텐츠, 그리고 개봉 예정작인 '엔칸토: 마법의 세계'와 '북 오브 보바 펫'을 비롯해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등 전세계 디즈니+ 콘텐츠 카탈로그 전반*에 걸쳐 호환될 예정이다.

디즈니 스트리밍 제품 및 디자인 부문 수석부사장(EVP) 제렐 지머슨(Jerrel Jimerson)은 “주요 작품 공개를 앞두고 있는 연말연시에 맞춰 디즈니+에서 애플 사용자들을 위한 쉐어플레이 기능을 출시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쉐어플레이를 통해 전세계 친구와 가족들이 함께 모여 디즈니+가 제공하는 수천 편의 영화와 TV시리즈는 물론 앞으로 늘어날 신작과 오리지널 콘텐츠까지 좋아하는 작품을 공유하고 새로운 추억을 만들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쉐어플레이(SharePlay)는 최대 32명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페이스타임(FaceTime) 참여자들은 각자 선호하는 언어로 오디오와 자막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더 큰 화면을 선호하는 시청자들은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를 통해 친구 및 가족과 페이스타임(FaceTime) 통화를 하며 애플 TV로 동기화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애플 TV와 아이폰, 아이패드 사용자는 디즈니+를 사용할 수 있는 곳이면 어디에서나 쉐어플레이를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이 기능을 사용하려면 모든 참여자가 디즈니+ 구독자여야 하며, tvOS 15.1, iOS 15.1 or iPadOS 15.1 버전 이상의 기기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

저작권자 ⓒ 미디어팝,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