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 블랙핑크의 저력…美 빌보드 차트 급등

빌보드 글로벌 200, K팝 걸그룹 최초 정상
200개 지역 스트리밍…음원 판매량 역대 2위

선유리 기자 승인 2022.08.31 16:09 | 최종 수정 2022.09.13 10:12 의견 0
블랙핑크가 선공개곡 'Pink Venom'으로 미국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 정상을 밟았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가 선공개곡 'Pink Venom'으로 미국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 정상을 밟았다. 또 다른 메인 차트인 빌보드 핫100서는 22위로 첫 진입, 정규 2집 타이틀곡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29일(현지시간) 미국 빌보드는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8월 19일부터 25일까지 데이터를 집계한 주요 차트 순위를 먼저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은 빌보드 글로벌 200(Billboard Global 200)과 빌보드 글로벌(Billboard Global Excl. U.S.) 차트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는 "블랙핑크의 'Pink Venom'이 일주일 간 스트리밍 2억 1200만 회, 음원 판매량(다운로드) 3만 6000건 이상을 기록했다"며 "전 세계 아티스트 음원을 통틀어 역대 두 번째로 높은 수치다"고 밝혔다.

실제로 이는 블랙핑크가 지난 2020년 10월 발표한 'Lovesick Girls' 기록(2위)을 자체 경신한 팀 최고 순위다. 빌보드 핫100 차트서 기록한 22위 역시 팝스타와 협업곡이 아닌 블랙핑크 고유의 단일곡으로써는 가장 좋은 성과다.

이로써 블랙핑크는 빌보드 핫100 차트에 열 번째 이름을 올렸다. 'Pink Venom'에 앞서 이들은 'Ice Cream'(13위), 'How You Like That'(33위), 'Kill This Love'(41위), 'DDU-DU DDU-DU'(55위), 'Lovesick Girls'(59위), 로제 솔로곡 'On The Ground'(70위), 리사 솔로곡 'LALISA'(84위)로 핫100 차트인에 성공한 바 있다. 레이디 가가와 함께 한 'Sour Candy'(33위), 두아리파와의 협업곡 'Kiss and Make up'(93위)까지 포함하면 '핫100'에 진입한 곡은 총 10곡이다.

'빌보드 글로벌 200'은 방송 점수와 음반 판매량 등을 더하는 핫100과 달리 미국을 포함한 세계 200여 지역에서 수집된 스트리밍과 음원 판매량(다운로드)을 토대로 가장 인기있는 노래 순위를 매긴다. 미국 빌보드가 대중음악 시장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만든 차트여서 글로벌 인기 지표 중 하나로 꼽힌다.

블랙핑크는 미국 빌보드 외 각종 글로벌 차트서 인기 몰이 중이다. 이 노래는 앞서 스포티파이 톱 송 글로벌 주간 차트서 K팝 최고 순위인 2위에 올랐으며, 영국 오피셜 싱글 차트에 22위로 첫 진입해 주류 팝 시장서 대중적 인기를 확보했음을 증명했다.

‘Pink Venom'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서 K팝 걸그룹 가운데 가장 빠른 속도(29시간 35분)로 1억뷰에 도달한 뒤 7일 반나절 만에 2억뷰를 넘겼다.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전 세계 아티스트 최초로 8000만 명 달성을 눈앞에 뒀다.

한편 블랙핑크의 월드투어 서울 공연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 SEOUL) 일반 예매가 31일 오후 8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시작된다.

앞서 BLINK MEMBERSHIP 가입자를 대상으로 했던 선예매와 달리 전 세계 음악팬 누구나 구매 가능한 형태여서 치열한 티케팅 경쟁이 예상된다.

특히 최근 진행된 '2022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MTV VMAs)와 YG 자체 제작 방송 등을 통해 압도적 무대 매너를 증명한 이들인 만큼 팬들 열기가 뜨겁다.

블랙핑크의 아름다운 비주얼 또한 팬들의 눈길을 다시 한번 사로잡았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 속 블랙핑크는 치명적인 매력의 핑크톤 의상을 착장, 섹시 카리스마를 마음껏 뽐냈다.

블랙핑크는 오는 10월 15일과 16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월드투어 포문을 연다. 이 공연을 시작으로 이들은 북미,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등지서 총 150만 명 규모의 관객을 동원할 예정이다.

서울 공연장 좌석은 플래티넘 핑크 (Platinum Pink), 블링크 플러스 (BLINK Plus), 블링크 스탠다드 (BLINK Standard) 총 세 가지로 구성됐다.

블랙핑크는 9월 16일 정규 2집 'BORN PINK' 발표를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팝,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